HOME > 강원뉴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강원지방우정청, ‘나만의 우표’ 증정
오는 22일 정보통신의 날 기념 모든 신생아에게...방문접수도 가능
 
이유찬 기자 기사입력  2018/04/16 [11:56]
▲우정사업본부 강원지방우정청(청장 민재석)은 4월 22일 정보통신의 날에 태어난 모든 신생아에게 ‘나만의 우표’를 선물로 증정한다고 16일 밝혔다(사진제공=강원지방우정청)    ©브레이크뉴스강원 이유찬 기자


[브레이크뉴스강원] 이유찬 기자 = 우정사업본부 강원지방우정청(청장 민재석)은  4월 22일 정보통신의 날에 태어난 모든 신생아에게 ‘나만의 우표’를 선물로 증정한다고 16일 밝혔다.

 

  ‘나만의 우표’란 고객이 원하는 사진으로 제작하는 맞춤형 우표이다. 소중한 순간을 추억하거나 기업 로고를 넣어 홍보에 활용된다. 우표이기 때문에 실제로 편지에 붙여서 사용 할 수도 있다.

 

  최근 사회적 이슈가 되고 있는 저출산 문제 해결에 동참하고 우체국의 미래고객이 될 아이들의 탄생을 축하하는 의미로 정보통신의 날인 4월 22일 출생하는 아이들 모두에게 만들어준다. 외국인도 가능하다.

 

 우체국에서 병원 등을 방문접수 할 예정이며, 신생아의 부모가 가까운 우체국에 신청해도 된다. 나만의 우표는 5월초까지 직접 전달 또는 우편으로 보내줄 예정이다.

 

 전국 우체국에서는 지역별 분만의료기관 및 보건소, 주민센터에 사전 안내와 온라인 홍보를 병행할 계획이다.  
 
  민재석 청장은 “정보통신의 날, 생명 탄생의 소중한 축하 순간을 나만의 우표로 동참할 수 있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우체국이 준비한 작은 선물이 많은 분들에게 기쁨이 되고 우리 사회의 희망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18/04/16 [11:56]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강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