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강원뉴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원주굽이길 전 코스 완보자, “걷기의 달인”완보인증서 수여
개통 4개월 만에 3바퀴(733.45㎞) 완보자 탄생
 
이유찬 기자 기사입력  2018/04/12 [08:01]

[브레이크뉴스강원] 이유찬 기자 =  원주시는 지난해 11월 28일 개통한 명품 도보여행길인 원주굽이길의 전 코스를 완보한 사람들에게 완보인증서를 수여한다.


원주굽이길의 1차 개통구간은 16개 코스, 총연장 244.5㎞으로 봉화산둘레길과 배부른산을 연결하는 1코스를 시작으로 황둔찐빵마을까지 원주시를 굽이돌며 문화와 생태자원을 연결하는 코스다.


첫 번째 완보자는 박태수(원주 단구동) 씨는 71세로 개통 후 20일 만에 나왔다.


특히 박 씨는 올해 2월 14일과 3월 21일에 각각 2, 3번째 완보해 총연장 733.5㎞를 걸어 원주굽이길의 달인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2018년 4월 현재까지 완보자는 총 17명으로, 원주 15명, 서울 2명이며, 3회 완보자 1명, 2회 완보자 1명, 1회 완보자는 15명이다.


원주굽이길은 올해 5개 코스 55㎞를 추가 조성해 5월에 개통하며  2020년까지 30개 코스 총연장 400㎞(천리)를 연결하는 장거리 도보여행길로 이미 도보여행자들 사이에서 멋진 풍광과 자연환경을 자랑하는 코스로 정평이 나있다.


코스마다 걷기 인증을 할 수 있는 스탬프 인증대가 설치돼 있어 전 구간 스탬프를 받아 제출하면 완보인증서가 수여되고 걸은 기록은 대한걷기연맹에서 인증해준다.


시 관계자는 “본격적인 봄철이 되면서 원주굽이길을 걷고자 하는 사람들의 문의가 늘어나고 있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기사입력: 2018/04/12 [08:0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강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