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채소 가격, 전월비 큰폭 올라…시금치 65%·배추 61% 급등
 
이경 기사입력  2017/09/04 [09:22]
▲     © 뉴스포커스

 

지난달 시금치, 배추, 호박 등 채소 가격이 전월보다 큰 폭으로 올랐다.

 

한국소비자원은 가격정보 종합포털 참가격을 통해 8월 주요 생필품 판매가격을 분석했더니 7월보다 시금치 가격이 64.9%, 배추 가격은 61.0% 각각 상승했다고 4일 밝혔다.

 

같은 기간 호박(37.0%), 무(32.0%), 오이(27.3%), 대파(15.9%), 고구마(12.5%), 양파(10.4%), 풋고추(7.6%) 가격도 일제히 올랐다.

 

작년 같은 기간과 비교하면 호박(69.0%), 오이(36.8%), 오징어(33.8%), 감자(33.3%), 돼지고기(32.9%), 무(26.6%), 시금치(21.4%), 배추(14.6%) 등의 상승 폭이 컸다.

 

소비자원은 "호박·오이·오징어는 작년보다 대체로 높은 가격수준을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지난달 전월보다 가격이 하락한 품목은 갈치(-7.1%), 버섯(-5.8%), 오징어(-5.2%), 당근(-5.1%) 등이었다.

 

시금치·배추·호박 등 전월 대비 가격이 많이 상승한 10개 품목 모두 백화점이 상대적으로 비쌌다. 버섯·당근은 전통시장, 갈치·오징어는 대형마트가 상대적으로 저렴했다.


 


원본 기사 보기:뉴스포커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09/04 [09:22]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강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