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가계 부채 1,390조 원 육박…사상 최고치 기록
 
이경 기사입력  2017/08/24 [09:16]
▲     © 뉴스포커스

 
우리나라 가계 부채가 1,390조 원에 육박하며 또다시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정부는 다주택자의 돈줄을 더 강하게 조이는 가계부채 관리대책을 다음 달 발표할 예정이다.

 

한국은행이 집계한 올해 2분기 기준 가계 부채는 1,388조 3천억 원으로 1분기보다 29조 원 넘게 늘어난 것으로, 사상 최대 규모다.

 

특히 은행권 대출이 크게 늘었는데 주택담보대출 규제를 강화하는 6.19 대책 시행 전에 수요가 몰린데다, 신용대출까지 함께 늘면서 12조 원 증가했다.

 

전체적으로 2분기 가계부채 증가세는 지난해보다는 다소 둔화됐지만 8·2 대책 이전에 몰린 주택담보대출 등 7, 8월 증가세를 고려하면 가계부채는 이미 천4백 조 원을 넘어섰을 것으로 추산된다.

 

정부는 가계 부채를 단계적으로 안정화하는 방안을 다음 달에 발표할 예정이다.

 

특히 다주택자의 돈줄을 더 강하게 조이는 방향으로 세부 내용이 조율되고 있다.


 


원본 기사 보기:뉴스포커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08/24 [09:16]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강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