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강원뉴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강원도선관위, 9일 대선 투표 최종 안내
도내 660개 투표소, 반드시 신분증 소지하고 지정된 투표소에서 투표해야
 
이유찬 기자 기사입력  2017/05/08 [16:21]
▲ 투표절차 인포그래픽(사진제공=강원도선거관리위원회)    © 브레이크뉴스강원 이유찬 기자


[브레이크뉴스강원] 이유찬 기자 = 제19대 대통령선거가 오는 9일 오전 6시부터 오후 8시까지 전국 1만3964개소에서 일제히 열리는 가운데 강원도에서는 660개의 투표소에서 실시된다.


강원도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김명수)는 투표는 반드시 주소지 관할 지정된 투표소에서 해야 하며 투표하러 갈 때는 본인의 주민등록증·여권·운전면허증이나 관공서·공공기관이 발행한 사진이 첩부되어 있어 본인임을 확인할 수 있는 신분증을 가지고 가야 한다고 8일 밝혔다. 

투표소 위치는 선관위가 각 가정에 발송한 투표안내문이나 중앙선관위 홈페이지, 인터넷 포털사이트, ‘선거정보’ 모바일 앱의 ‘내 투표소 찾기’ 서비스를 통해 쉽게 확인할 수 있다.

이번 선거는 후보자 수가 많아 투표용지 기표란의 세로 길이가 지난 대선보다 0.3cm 줄어들었으나 기표도장의 크기도 0.3cm 작게 제작하였기 때문에 기표란을 벗어나는 경우는 없으며 기표란을 조금 벗어나더라도 다른 후보자의 기표란에 닿지 않으면 유효로 인정된다.

단 후보자란에 기표한 도장이 다른 후보자란을 침범하거나 두 후보자란에 걸치는 경우 무효가 되므로 주의해야 한다.

 

한편 공직선거법 개정으로 선거일에도 인터넷을 이용한 선거운동이 가능해져 기호를 표시한 투표인증샷을 SNS, 문자메시지 등을 통해 게시·전송할 수 있다.

단 ▲ 투표소로부터 100m 안에서 투표참여를 권유하는 행위 ▲ 기표소 안에서 투표지를 촬영하는 행위 ▲ 투표지를 훼손하는 행위는 금지된다.

강원도선관위 관계자는 “이번 선거가 갈등과 분열을 넘어 화합과 통합의 대한민국을 만드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면서 “후보자의 자질과 능력, 정책을 꼼꼼히 살펴보고 투표해 줄 것”을 부탁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05/08 [16:2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강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